김수남 검찰총장 '11일 사의 표명'
김수남 검찰총장 '11일 사의 표명'
  • 에브리뉴스
  • 승인 2017.05.11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에브리뉴스] 김수남 검찰총장이 11검찰총장직을 내려놓고자 한다며 사의를 표명했다.

 김 총장은 사의 표명과 관련하여 박근혜 전 대통령 관련 사건은 임명권자인 대통령에 대한 수사여서 인간적인 고뇌가 컸다오직 법과 원칙만을 생각하며 수사했다고 말했다.
 
▲ @검찰청, 전국 검사장 회의를 주재하고 있는 김 총장
 
또한 박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이 집행되었을 때 검찰총장직을 그만둘 생각도 했다대선 관련 막중한 책무가 부여돼 있고, 대통령과 법무부장관이 모두 공석인 상황에서 총장직을 사퇴하는 것은 무책임한 처신이라고 판단했다고 당시 상황도 밝혔다.
 
김 총장은 이제 박 전 대통령 관련 수사도 마무리됐고, 대선도 무사히 종료돼 새 대통령이 취임했으므로 제 소임을 어느 정도 마쳤다고 생각돼 금일 사의를 표명했다새 정부의 압력이나, 조국 민정수석의 임명과도 무관하다며 오해 소지가 없길 바란다"는 부연 설명도 덧 붙였다.
 
김 검찰총장이 사퇴하고 새 검찰총장이 임명되기 전까지 김주현 대검 차장이 검찰총장 권한 대행을 맡게 될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 저작권자 © 에브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기사제보 : 편집국(02-786-6666),everynews@everynews.co.kr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