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국내 테러위협 13건…지자체 40% 테러대응구조대 無’
‘올해 국내 테러위협 13건…지자체 40% 테러대응구조대 無’
  • 엄성은 기자
  • 승인 2017.10.05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에브리뉴스=엄성은 기자]올해 국내에서 14건의 테러 위협·의심 사건이 발생했지만 테러대응구조대가 없는 지자체가 전체 40%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홍철호 바른정당 의원이 소방청에서 받은 자료를 보면 올해 1~7월 발생한 테러 위협 및 의심 사건으로 테러대응구조대가 출동한 건수가 서울 5건, 인천 3건, 대구 2건, 울산 1건, 경기 1건, 광주 1건 등 총 13건이었다.

사건 유형별로는 폭발물 위협 및 의심이 전체의 69%인 9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백색가루 등을 이용한 생물테러 의심 3건, 총기난사 위협이 1건이었다.

사례를 보면 지난 1월 ‘3월11일 광화문 광장 집회에서 총기 난사와 생화학테러를 한다’는 위협이 있었다. 4월에는 서울 서초타워에 폭발물을 설치하겠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 등 144명이 출동했다.

홍 의원은 “대부분의 사례가 테러로 오인한 신고와 위협 정도의 수준이었으나 우리나라도 언제든지 대형 테러의 표적이 될 수 있다는 경각심을 가지고 대비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홍 의원이 전국 18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전수 조사한 결과, ‘119구조·구급에 관한 법률’에 따라 각 지자체 시·도 소방본부에 설치하도록 규정된 테러대응구조대가 있는 곳은 11곳(61%)이었다. 홍 의원에 따르면 테러대응구조대가 설치되지 않은 지자체는 대전, 세종, 강원, 전북, 경남, 제주, 창원 등 7곳이다.

홍 의원은 “대응구조대가 없는 곳은 조속히 이를 설치하고 테러 사건별 매뉴얼을 만들어 이에 맞는 대응 훈련을 실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에브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기사제보 : 편집국(02-786-6666),everynews@everynews.co.kr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