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육성 개인정보 보호 개선방안’ 토론
‘스타트업 육성 개인정보 보호 개선방안’ 토론
  • 김미경 기자
  • 승인 2017.12.04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미경 기자]대한변호사협회는 오는 7일 오후 4시 대한변협회관 14층 대강당에서 ‘4차 산업혁명시대에 스타트업 육성(활성화)을 위한 개인정보 보호 개선방안’을 주제로 토론회를 연다.

추경호 자유한국당·김수민 국민의당 의원과 함께 하는 이번 토론회 사회는 홍세욱 대한변협 제1기획이사가 본다. 좌장은 백승재 대한변협 부협회장이 맡는다.

이상직 변호사가 ‘비식별 정보와 4차 산업혁명의 상관관계’, 손경호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비식별 지원센터장이 ‘비식별 정보의 개인정보성 및 사례연구’, 김경환 변호사가 ‘비식별 정보 관련 법제도 개선방안’에 대해 각각 발표한다.

▲ 지난 5월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에서 열린 '스타트업 청년채용 페스티벌'.(news1)

토론자로 고환경 변호사(법무법인 광장), 구태언 변호사(4차 산업혁명위원회 사회제도혁신위원), 김문수 코리아스타트업포럼 운영위원 등이 나선다.

변협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이해 급변하는 시대적 흐름에 대처하고 편승하기 위해서는 스타트업을 육성해 국가 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에브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기사제보 : 편집국(02-786-6666),everynews@everynews.co.kr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