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지방 핀테크 스타트업 규제자문서비스
금감원, 지방 핀테크 스타트업 규제자문서비스
  • 박준태 기자
  • 승인 2017.12.18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박준태 기자]금융감독원이 지방에 있는 핀테크 스타트업을 위한 규제자문서비스를 한다.

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

금감원은 18일 부산 지역 스타트업 5곳을 대상으로 인·허가 절차와 내부통제 등에 대한 규제자문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스타트업 5곳은 앤트하우스, 이노디아, 이음크링에이티브, 아이프, 타이탄인베스트다.

이와 함께 금감원은 부산시와 글로벌 핀테크 산업진흥센터, BNK부산은행 등 관계 기관과 부산시 핀테크 산업의 저변 확대를 위한 업무협의도 한다.

부산에서 규제자문서비스 제공을 정례화고 관계 기관들은 규제자문서비스를 핀테크 업체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할 방침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부산이 국제금융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핀테크 스타트업의 사업화 지원 및 전문 인력 양성 등에 대해 관계 기관간 상호협력을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