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허동준 위원장, 음주사고 내고 “내가 누군지 아냐”
민주당 허동준 위원장, 음주사고 내고 “내가 누군지 아냐”
  • 김영찬 기자
  • 승인 2018.01.12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영찬 기자]더불어민주당 허동준 원외당협위원장이 교통사고를 낸 뒤 경찰의 음주측정을 거부해 불구속 입건됐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12일 “허 위원장을 도로교통법상 음주측정 거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허 위원장은 지난해 12월29일 오후 11시께 서울 여의도의 한 도로에서 술에 취해 승용차를 몰다가 시내버스를 들이받았다. 이후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한 경찰의 음주 측정을 거부한 혐의를 받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허동준 원외당협위원장.(news1)
더불어민주당 허동준 원외당협위원장.(news1)

당시 허 위원장은 경찰에 “내가 누군지 아느냐”며 호통을 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허 위원장에게 혈중알코올농도 0.2%를 적용해 면허를 취소했다.

허 위원장은 2006년에도 음주운전으로 벌금 200만원을 선고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