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요금소 80㎞로 통과…‘다차로 하이패스’ 설치
인천공항요금소 80㎞로 통과…‘다차로 하이패스’ 설치
  • 김영찬 기자
  • 승인 2018.02.05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영찬 기자]인천공항고속도로 요금소를 시속 80㎞로 통과할 수 있는 하이패스가 설치됐다.

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날부터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인천공항 요금소에 ‘다차로 하이패스’를 운영한다.

다차로 하이패스는 하이패스 차로 사이에 경계석을 없애고 2차로 이상으로 하이패스를 확대·설치하는 것으로서 원칙상 본선과 같은 속도로 통과할 수 있다.

인천공항요금소 80㎞로 통과…‘다차로 하이패스’ 설치
인천공항요금소 80㎞로 통과…‘다차로 하이패스’ 설치

현재 대부분 고속도로에 설치된 하이패스는 차로 폭(3m~3.5m)이 좁아 안전운행을 위해 통과속도를 시속 30km로 제한하고 있다. 이로 인해 차량 정체 등이 발생하고, 제한속도를 준수하지 않는 과속차량으로 인한 사고위험이 있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국토부는 영업소 통과속도 향상과 지정체 개선, 사고 예방 등을 위해 다차로 하이패스를 단계적으로 도입하기로 하고, 한국도로공사가 관리하는 영동고속도로 대관령·강릉 요금소 등 8곳에서 지난해부터 우선 운영하고 있다.

인천공항고속도로 하이패스는 민자도로에 도입되는 첫 사례로 시속 80km의 제한속도로 통과할 수 있다. 관리운영권자인 신공항하이웨이에서 지능형 교통시스템(ITS)의 일부로 추진하고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인천공항에서 평창·강릉으로 가는 고속도로의 처음과 끝에 각각 다차로 하이패스가 설치돼 평창 가는 길이 더욱 빠르고 안전해졌다”며 “앞으로도 첨단기술과 접목해 이용자 중심의 서비스 편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