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 발족…“확실한 대책 수립 할 것”
‘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 발족…“확실한 대책 수립 할 것”
  • 김영찬 기자
  • 승인 2018.02.13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영찬 기자]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가 활동을 시작했다.

법무부는 13일 법무부의 성희롱·성범죄 실태를 점검하고 재발방지를 위한 개선방안을 마련하고자 ‘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를 발족했다고 밝혔다.

권인숙 위원장은 “대책위원회는 철저한 진상규명과 실태파악을 통해 평등한 조직문화 확산과 인사구조의 변화 등 보다 근본적이고 확실한 성희롱·성범죄 대책이 수립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권인숙 법무부 성범죄 대책위원장(news1)
권인숙 법무부 성범죄 대책위원장(news1)

위원회는 앞으로 법무부 내 성희롱과 성범죄 피해에 노출될 위험이 많은 하위직 여직원들 위주로 직렬별 내부위원을 추가 선정해 위원회 구성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박상기 법무부 장관은 “객관적이고 엄정한 시선으로 법무부 내 성희롱·성범죄 실태를 살펴보고 재발 방지를 위한 획기적인 개선방안을 마련해달라”고 당부했다.

대책위는 이날 발족식에 이어 제1차 전체회의를 열고 법무부와 소속 기관의 성희롱·성범죄 구체적 실태점검 방안, 법무부 내부위원 선정절차, 분과위원회 설치방안 등 향후 위원회 운영에 대해 다양한 논의를 했다.

위원회는 앞으로 매주 1회 정기적으로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필요하면 임시회의와 분과위원회를 열어 위원들의 토론을 거쳐 주요 개별 안건들을 심의·의결할 계획이다.

또 위원회는 ‘검찰의 성추행 사건의 진상규명과 피해 회복을 위한 조사단’의 활동과 관련해 특별분과위원회를 두고 법무부 장관에게 전반적인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