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자율주행·커넥티비티 등 미래기술에 집중투자”
현대모비스 “자율주행·커넥티비티 등 미래기술에 집중투자”
  • 이문경 기자
  • 승인 2018.04.19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이문경 기자]현대모비스가 자율주행과 커넥티비티 등 미래기술에 대한 집중적인 투자를 하겠다고 밝혔다.

현대모비스는 18일과 19일 세차례의 컨퍼런스콜을 통해 현대글로비스와의 분할합병의 의미와 분할합병비율 등에 대한 공정성을 설명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국내와 아시아·유럽, 미주 지역을 대상으로 진행된 컨퍼런스콜에는 국내 150여명, 해외 100여명의 애널리스트와 투자가들이 참석했다.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는 분할합병 개요부터 분할기준에 대한 세법상 적정성, 자본시장법에 따라 산출된 합병비율, 분할부문의 본질가치 산정방식과 분할합병비율에 대한 공정성 검토 등 모든 내용을 설명했다고 전했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지난달 28일 이사회 이후 7개 증권사가 추정 발표한 각 사의 기업 가치를 비교해 봤을 때도 이번 분할합병 외부평가기관인 삼일회계법인이 산정한 합병가치 비율(61.5:38.5)과 유사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지주회사 체제를 채택하지 않은 이유와 구조 개편 이후 중장기 발전방안 등에 관한 질문에도 답했다.

회사 측은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유연한 상황 대응능력과 사업확장 가능성을 확보하는 것이 필수적이었기에 이번 분할합병을 추진했다”며 “미래 사업 확장성 훼손과 대규모 인수합병 제약 등의 이유로 지주회사 체제는 현대차 그룹에 부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현대모비스는 오는 5월29일 임시주총에서 분할합병 결정 내용을 승인받는다. 주총에서 승인되면 주식매수청구권 행사 기간(5월29일~6월18일)을 거쳐 7월1일부로 분할합병을 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