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개발자·기업 대상 IoT 콘퍼런스… IoT·5G·AI 역량 공유
SKT, 개발자·기업 대상 IoT 콘퍼런스… IoT·5G·AI 역량 공유
  • 정지인 기자
  • 승인 2018.05.03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정지인 기자]SK텔레콤은 개발자·기업에 사물인터넷(IoT)·5G·인공지능(AI) 역량을 공유하고 시너지 창출 방안을 모색하는 ‘ATDC(All Things Data Conference) 2018’ 콘퍼런스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ATDC’는 SK텔레콤이 2013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IoT 관련 행사다. 참석한 기업 관계자와 개발자들은 SK텔레콤 연계 비즈니스 모델과 새로운 협력 관계를 모색한다.

SK텔레콤
SK텔레콤

SK텔레콤 관계자는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행사에는 사전 신청자만 2500명이 넘게 몰리는 등 IoT에 대한 업계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SK텔레콤은 이날 서성원 MNO사업부장, 허일규 IoT·Data사업부장, 박진효 ICT기술원장, 김윤 AI리서치 센터장 등이 나서 핵심 기술과 서비스를 소개했다.

서성원 MNO사업부장은 “‘뉴 ICT시대’를 위해서는 세상의 모든 사람과 사물을 안전하게 연결해줄 수 있는 강력한 5G 통신망과, 5G 통신망 위에서 발생하는 빅데이터, AI를 통한 빅데이터 분석이 필요하다”며 “이를 통해 고객에게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외에 ‘스마트시티’ 주제는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 스마트시티 특별위원장인 김갑성 연세대 교수가 나와 정부 정책과 우수 사례를 소개했다.

‘자율주행’ 주제는 글로벌 초정밀 지도 기업 ‘히어(Here)’의 자율주행 고도화를 총괄하는 산자이 수드 부사장이 방한해 자율주행차용 HD맵 솔루션과 SKT와의 협력, 글로벌 확대를 위한 노력 등을 발표했다.

SK텔레콤은 이날 4월 말 본격 상용화한 ‘LTE Cat.M1’ 부스를 마련해 개발자와 기업 관계자들에게 최신 IoT망 기술을 알리기도 했다.

SK텔레콤 허일규 IoT·Data사업부장은 “초연결 시대에는 5G·AI·IoT 분야에서 비즈니스 파트너들과의 협업이 더욱 중요해질 것”이라며 “SK텔레콤이 보유한 ICT 노하우를 공유하고 협업을 지속해 생태계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