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AI·oT 중소기업 3곳과 공동 상품·서비스 개발
KT, AI·oT 중소기업 3곳과 공동 상품·서비스 개발
  • 정지인 기자
  • 승인 2018.05.09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정지인 기자]KT는 공동 사업이 가능한 유망 중소·벤처기업 발굴 프로그램인 비즈 콜라보레이션 프로그램을 시행해 메를로랩·포티투마루·바이탈힌트 코리아 등 3개사를 대상 기업으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비즈 콜라보레이션’은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협업이 가능한 사업 아이템을 발굴해 아이디어 단계부터 KT 부서와 일대일로 매칭해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KT는 선정한 중소·벤처기업에 연구개발과 특허 출원, 시제품 제작 등을 위해 최대 7000만원을 지원한다.

이경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센터장(왼쪽), 김동환 포티투마루 대표, 신소봉 메를로랩 대표, 정지웅 바이탈힌트코리아 대표, 신금석 KT SCM전략담당 상무. (KT 제공)
이경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센터장(왼쪽), 김동환 포티투마루 대표, 신소봉 메를로랩 대표, 정지웅 바이탈힌트코리아 대표, 신금석 KT SCM전략담당 상무. (KT 제공)

메를로랩은 전자 집적회로(IC) 기반의 사물인터넷(IoT) 스마트 전구, 조명 제조업체다. 메를로랩은 비즈 콜라보레이션 지원 외에도 KT로부터 10억원 규모의 지분투자를 받는다.

포티투마루는 딥러닝 기술을 활용한 인공지능(AI) 질의응답 검색엔진 개발 스타트업이고, 바이탈힌트코리아는 사용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음식 레시피 추천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는 신생 업체다.

포티투마루와 바이탈힌트코리아의 공동 사업은 KT 서비스의 검색 기능과 개인의 취향에 따른 추천 기능을 한층 강화해줄 것으로 KT는 기대하고 있다.

3개 기업은 KT와 공동 개발한 상품과 서비스를 올해 안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KT는 또 올해 말까지 기존 선정한 3개 업체를 포함, 15개 내외의 중소·벤처기업을 지원해 공동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할 계획이다.

KT SCM전략담당 신금석 상무는 “KT가 도입한 비즈 콜라보레이션은 중소·벤처기업과 동반 성장을 통해 미래 신사업 발굴을 목표로 하는 프로그램”이라며 “중소·벤처기업은 물론 스타트업과 공동으로 미래 신사업 추진을 위해 다양한 상생협업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