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ICT 융합제품 품질검증·기술 컨설팅 지원 확대
과기정통부, ICT 융합제품 품질검증·기술 컨설팅 지원 확대
  • 엄성은 기자
  • 승인 2018.06.18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엄성은 기자]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를 통해 국제표준 적합성 평가시험 지원과 인증 컨설팅 서비스 등을 확대 지원한다고18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정보통신기술(ICT) 융합의 핵심기술인 와이파이, 블루투스 등 7개 분야 51종의 규격에 대한 품질검증, 제품개발 컨설팅 등을 지원해왔다. 올해는 최신 규격 4종에 대한 시험환경을 구축하고,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지원서비스를 55종으로 확대한다.

지원서비스 체계도. (과기정통부 제공)
지원서비스 체계도. (과기정통부 제공)

기술지원을 희망하는 국내 중소·중견기업은 차세대 방송통신 기술 지원센터에서 온라인 서비스 신청을 통해 무료로 품질검증, 애로기술과 개발기획 컨설팅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블루투스 세미나를 열어 시험인증, 기술개발 전문가 등이 최신 기술규격, 응용기술 및 경험을 공유할 수 있도록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기술경쟁력 강화를 지원한다.

그동안 국내 중소기업은 블루투스, 와이파이 등 국제표준인증 획득에 많은 예산을 필요로 했으나 앞으로 차세대방송통신기술지원센터 지원으로 시행착오를 줄이고 개발기간을 단축해 소요예산을 절감하는 등 글로벌 시장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과기정통부는 기대하고 있다.

용홍택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는 ICT 중소·중견기업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국내 ICT 중소·중견기업들이 글로벌 시장에 선제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