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일본뇌염 경보 발령…“생후 12개월~12세 자녀 예방접종 하세요”
전국 일본뇌염 경보 발령…“생후 12개월~12세 자녀 예방접종 하세요”
  • 김영찬 기자
  • 승인 2018.07.06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영찬 기자]질병관리본부는 모기감시결과 전남지역에서 일본뇌염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가 경보발령 기준 이상으로 발견돼 6일 전국에 일본뇌염 경보를 발령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주 2회 채집된 모기의 1일 평균 개체수 중 작은빨간집모기가 500마리 이상이면서 전체 모기밀도의 50% 이상일 때 경보를 발령한다.

전남지역에서 지난 3일 채집된 모기 중 작은빨간집모기의 하루 평균 채집 개체수가 962마리로 전체 모기의 64.7%를 차지했다.

작은빨간집모기. (질병관리본부 제공)
작은빨간집모기. (질병관리본부 제공)

작은빨간집모기는 논이나 동물축사, 웅덩이 등에 서식하는 암갈색의 소형 모기로 주로 야간에 흡혈 활동을 한다. 모든 작은빨간집모기가 일본뇌염바이러스를 가지고 있지는 않다.

일본뇌염은 효과적인 예방백신이 있어 국가예방접종 지원 대상이 되는 생후 12개월에서 만 12세 어린이는 표준일정에 맞춰 예방접종을 해야 한다. 만 12세 이하는 보건소나 전국 1만여 지정 의료기관에서 주소지와 관계없이 무료 접종한다.

모든 성인에 대해 예방접종이 권고되지는 않지만, 면역력이 없고 모기 노출에 따른 감염 위험이 높은 대상자는 예방접종이 권장된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최근 10년간 일본뇌염 감시 결과, 환자 수는 연간 평균 20건 내외로 발생하고 있다”며 “신고된 환자의 90%는 40세 이상이어서 해당 연령층에서는 모기에 물리지 않는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