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빅데이터 기반 ‘신한카드 딥스토어’ 출시
신한카드, 빅데이터 기반 ‘신한카드 딥스토어’ 출시
  • 김남주 기자
  • 승인 2018.07.11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남주 기자]신한카드가 골목상권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는 새로운 카드 상품을 출시했다.

신한카드는 11일 집 주변 가게에서 최고 15%를 할인해 주고 주말에는 유명 복합쇼핑몰에서 10%를 할인해 주는 ‘신한카드 Deep Store(딥스토어)’를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신한카드에 따르면 이 카드는 먼저 고객들이 예전에 비해 집 주변 500미터 이내 매장을 자주 찾는, 이른바 ‘홈 어라운드(Home-around)’ 소비가 늘어난다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에 따라 생활쇼핑가맹점에서 10%를 할인해 준다. 1회 승인금액이 5만원 이상이면 15%를 할인해 준다.

생활쇼핑가맹점은 백화점, 대형마트가 아닌 슈퍼마켓, 편의점, 정육점, 생활잡화, 식품 잡화, 농수산물 등 생필품 구매가 가능한 중소형 유통점이다.

흔히 골목상권이라고 말하는 가게들이 대부분 이러한 중소형 유통점인 만큼 골목상권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승인금액 기준 10만원까지 할인되고, 10% 할인은 월 8회, 15% 할인은 월 4회 적용된다(15% 할인 횟수는 10% 할인 횟수에 포함). 또한 커피전문점, 제과점 업종에서 1만원 이상 결제 시 10%를 할인해 준다(일 1회, 월 3회, 할인금액 기준 최고 5000원 할인).

신한카드의 딥 시리즈는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에 대한 깊이 있는 이해를 통해 상품 서비스를 구성하는 것이 특징인 만큼 평상시 멀리 가지 않고 집 주변에서 소비하는 성향을 가진 고객들에게 많은 혜택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