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종이 없는(Paperless) 은행업무’ 전 영업점서 시행
KEB하나은행, ‘종이 없는(Paperless) 은행업무’ 전 영업점서 시행
  • 김남주 기자
  • 승인 2018.07.19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남주 기자]은행에 예금계좌를 개설하거나 대출을 받을 때 많은 종이문서를 작성해야 한다. 종이문서를 만드는 데 종이 값에다 문서 제작 등 비용이 만만치 않을 뿐 아니라 고객입장에서 서류를 작성하는 게 여간 번거롭지 않다.

KEB하나은행은 이 같은 문제점을 해소키 위해 ‘종이 없는(Paperless) 영업점 환경 구축’을 시행한다.

이를 통해 업무 효율성과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 ‘하나 스마트 창구’를 전 영업점에서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함영주(오른쪽) KEB하나은행장이 19일 ‘하나 스마트 창구’를 영업점에서 시연하고 있다.(사진=KEB하나은행)
함영주(오른쪽) KEB하나은행장이 19일 ‘하나 스마트 창구’를 영업점에서 시연하고 있다.(사진=KEB하나은행)

 

이 은행에 따르면 ‘하나 스마트 창구’는 영업점 창구에 비치된 태블릿 PC를 통해 예금, 펀드, 신탁, 외환, 대출 등 금융 서비스 이용 시 작성하는 319종의 문서를 전자 서식으로 구현했고, 전자 서식을 각 상품별로 매칭해 약 1,700개의 상품 가입을 가능하게 했다.

따라서 종이 문서의 제작과 보관비용을 크게 줄일 뿐 아니라 업무 프로세스의 단축과 보안성을 강화하게 됐다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고객의 입장에서는 기존에 종이 서류에 이름과 서명을 반복적으로 작성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나 태블릿 PC의 전자서식을 통해 한 번에 모아 쓰기가 가능해졌고, 작성 항목을 자동으로 안내하는 내비게이션 기능을 이용해 손쉽게 금융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영업점 직원은 상품에 맞게 전자 서식을 제공 할 수 있게 돼 업무 프로세스와 마감 업무 시간을 단축할 수 있게 됐고, 고객이 필수적으로 작성해야 할 항목의 자동 검증으로 불완전 판매도 사전에 예방할 수 있게 됐다고 이 은행은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