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 폭염’ 전국 도시공원 어린이 놀이터 58곳에 그늘막 설치
‘최강 폭염’ 전국 도시공원 어린이 놀이터 58곳에 그늘막 설치
  • 김영찬 기자
  • 승인 2018.07.24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영찬 기자]환경부는 전국 도시공원 내 어린이 놀이터 58곳에 이달 말까지 그늘막을 설치하는 사업을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환경부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어린이들이 야외 놀이활동 중 온열질환 등의 피해를 입게 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기후변화 적응 차원에서 시범사업으로 추진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늘막 설치 대상 시설은 도시공원 관리기관인 지자체의 신청을 받아 선정됐다. 지역별로 서울 33곳, 대전 3곳, 부산 3곳, 광주 3곳, 경남 16곳이다.

무더위 피하는 시민들. (news1)
무더위 피하는 시민들. (news1)

그늘막은 토지에 기둥을 단단하게 고정한 돛 형태의 차광막이다. 도시공원을 관리하는 관할 지자체와 협의해 기둥의 적정위치를 선정하고, 어린이의 안전을 최대한 고려해 설치된다.

환경부 관계자는 “그늘막이 설치된 곳이라도 요즘처럼 폭염이 지속되는 낮 시간에는 온열질환 발생의 우려가 있으므로 가급적 야외활동을 자제해 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