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일 잘하는 실력 국회를 구현하겠다”
문희상 국회의장 “일 잘하는 실력 국회를 구현하겠다”
  • 김종원 기자
  • 승인 2018.09.12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종원 기자]문희상 국회의장은 12일 공식출범한 국회의장 직속 ‘국회혁신 자문위원회’ 위촉식 및 제1차 회의에서 “국민의 신뢰를 얻기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국회혁신 자문위원회’는 지난 8월 문희상 국회의장이 인사·예산·조직 등 전반에 걸친 진단과 함께 국회운영의 혁신 방안을 마련하고자 제안한 의장직속 자문기구다.

국회혁신 자문위원회 위촉식(국회의장실 제공)
국회혁신 자문위원회 위촉식(국회의장실 제공)

문 의장은 이날 국회 접견실에서 국회혁신 자문위원회 위촉식을 갖고 국회의 인사, 예산, 조직 등 국회운영 전반에 걸친 대대적인 혁신을 강조했다.

문 의장은 “혁신은 쉬운 일이 아니다. 사즉생의 각오로 노력하지 않으면 혁신에 성공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회가 국민의 신뢰를 1%라도 회복할 수 있다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며 국회 혁신을 위해 자문위원들께서도 기꺼이 지도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자문위원회는 국회의장 추천 6인과 교섭단체별 추천 3인 등 총 9인의 자문위원으로 구성됐다.

자문위원회는 3개월 간 국회 공무원의 전문성 강화를 위한 인사혁신 방안과 국회 예산의 투명하고 합리적인 운용방안, 미래를 대비하는 국회 조직역량 강화방안 및 효율성 제고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또한 3개월의 활동 이후에는 진단결과의 이행을 위해 ‘국회혁신 추진위원회’로 전환해 국회의장 임기동안 지속적으로 활동하게 된다.

자문위원회는 위촉식 직후 열린 제1차 회의에서 심지연 경남대학교 명예교수를 위원장으로 박추환 영남대학교 경제학과 교수를 부위원장으로 각각 선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