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비대위 “전당대회 연기 안한다”
자유한국당 비대위 “전당대회 연기 안한다”
  • 김종원 기자
  • 승인 2018.11.08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종원 기자]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가 전당대회 연기는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이는 최근 전원책 당내 조직강화특별위원장이 당협위원장 교체 작업을 위해 최소 내년 5월 이후로 전대를 미뤄야 한다고 발언한 것에 대한 답변으로 해석된다.

김용태 자유한국당 사무총장(자유한국당 홈페이지)
김용태 자유한국당 사무총장(자유한국당 홈페이지)

김용태 자유한국당 사무총장은 8일 브리핑을 통해 “오늘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는 그동안 대내외에 공포했던 전대를 포함한 모든 일정에 어떠한 변화도 없음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비대위는 조강특위 역시 이러한 비대위의 결정을 준수해야 하고 이에 따라 조강특위 활동과 내용을 이행해야 한다는 점을 전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최근 돌출발언으로 비대위와 각 세우는 전 위원을 겨냥해 “조강특위 구성원들은 당헌당규상 조강특위 역할범위를 벗어나는 언행에 각별히 유의해달라는 뜻도 분명히 전달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일각에서는 “당 비대위가 오늘 이같은 입장을 밝힌 것은 전 위원에게 더이상 월권을 하지말라는 일종의 최후 경고”라고 분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