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부추 드세요…콜레스테롤 낮추는 ‘퀘르세틴’ 8배↑ 함유
강부추 드세요…콜레스테롤 낮추는 ‘퀘르세틴’ 8배↑ 함유
  • 김영찬 기자
  • 승인 2021.02.15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영찬 기자]자생 부추인 강부추에 ‘퀘르세틴(quercetin)’ 성분이 일반 부추보다 8배를 함유한 것으로 확인됐다.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지난해 자생 부추인 강부추의 식물들의 기능성 분석 연구를 수행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5일 밝혔다.

국립수목원에 따르면 자생 부추속 식물 10종을 대상으로 성분 분석을 한 결과, 항산화·항염·항암 효능이 있다고 알려진 퀘르세틴 성분이 일반 부추(0.07㎎/g)보다 강부추(0.56㎎/g)는 8배, 울릉산마늘(0.283㎎/g)은 4배를 함유하고 있었다.

퀘르세틴은 혈관 벽의 손상을 막고 나쁜 콜레스테롤 농도를 낮추는 데에도 도움을 준다고 알려져 있어 앞으로 기능성 식품으로 개발도 할 수 있다.

강부추. 사진출처=국립수목원
강부추. 사진출처=국립수목원

자생 부추속 식물은 전 세계적으로 약 750종, 한반도에는 23종(남한 16종)이 분포하고 있다. 양파·마늘과 함께 관상용 및 식용, 약용식물로 널리 이용되고 있다.

우리나라 자생 부추속 식물로는 울릉도에만 자생하는 울릉산마늘을 비롯해 선부추, 한라부추, 돌부추, 둥근산부추, 세모산부추 등의 특산식물이 있다. 희귀식물로 지정해 관리하고 있는 자생 산마늘, 강부추, 산파, 실부추, 두메부추 등도 있다.

최영태 국립수목원장은 “좋은 성분을 많이 함유한 자생 부추의 산업화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섭취하는 잎의 식감과 맛 개선을 위한 다양한 연구를 수행할 것”이라며 “우리나라 자생식물 중 유용성이 높은 식물을 지속해서 발굴해 다양한 산업화 소재로 활용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수목원은 다양한 자생 부추속 식물을 식용·약용·관상용으로 발굴해 신품종 개발 등을 통해 농림가의 새로운 소득작물이 될 수 있도록 산업적 활용 분야를 연구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에브리뉴스 EveryNews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313호
  • 대표전화 : 02-786-6666
  • 팩스 : 02-786-666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0689
  • 발행인 : 김종원
  • 편집인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찬
  • 등록일 : 2008-10-20
  • 발행일 : 2011-07-01
  • 에브리뉴스 Every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1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에브리뉴스 Every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verynews@ever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