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분디자인 출원 관심↑…삼성·LG·구글 ↑
부분디자인 출원 관심↑…삼성·LG·구글 ↑
  • 김영찬 기자
  • 승인 2021.08.23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영찬 기자]최근 10년간 부분디자인 출원건수 약 3배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특허청에 따르면 2001년 도입한 부분디자인 출원제도에 대한 디자인 출원인들의 관심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부분디자인 출원제도는 디자인 중 특징적인 요소가 있는 주요 부분에만 권리를 설정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다.

적절히 활용하면 하나의 디자인으로 여러 디자인을 출원하는 효과가 있어 매우 강력한 권리보호 수단으로 꼽힌다.

2020년 국내 출원건수 및 출원대비 부분디자인 점유율. 사진출처=특허청
2020년 국내 출원건수 및 출원대비 부분디자인 점유율. 사진출처=특허청

부분디자인 출원 건수는 2011년 3771건에서 2020년 1만107건으로 약 3배 증가, 연평균 11.6% 늘었다.

이에 따라 전체 디자인 출원건수에서 부분디자인 출원건수가 차지하는 비중도 2011년 6.4%에서 2020년 14.1%로 2배 이상 확대되었다. 

지난해 출원된 부분디자인을 물품류별로 보면 휴대폰·착용컴퓨터 등 디지털 전자제품이 포함된 전기와 통신기계용품이 3322건(32.9%)으로 가장 많았다. 생활용품 1320건(13.1%), 의복과  신변용품 1161건(11.5%) 등의 순으로 출원이 많았다.

다출원 기업별로 보면 삼성전자(779건)와 LG전자(734건)의 부분디자인 출원이 다른 국내·외 기업보다 압도적으로 많았다.

외국법인 중에는 구글(155건), 애플(148건), 나이키(140건) 등의 출원이 주를 이뤘다.

목성호 특허청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부분디자인 출원은 지난 10년간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특히 국내‧외 주요기업에서 디자인 경쟁력 강화를 위한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며 “개인 디자이너와 중소기업들도 부분디자인 출원제도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기를 권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에브리뉴스 EveryNews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313호
  • 대표전화 : 02-786-6666
  • 팩스 : 02-786-666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0689
  • 발행인 : 김종원
  • 편집인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찬
  • 등록일 : 2008-10-20
  • 발행일 : 2011-07-01
  • 에브리뉴스 Every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1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에브리뉴스 Every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verynews@ever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