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봉주, 성추행 의혹 보도기자 고소…“검찰, 정확히 조사해 줄 것”
정봉주, 성추행 의혹 보도기자 고소…“검찰, 정확히 조사해 줄 것”
  • 김영찬 기자
  • 승인 2018.03.13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영찬 기자]정봉주 전 의원이 자신의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인터넷 언론매체 프레시안 소속 기자 등을 검찰에 고소했다.

정 전 의원과 변호인단은 13일 오후 3시45분께 서울중앙지검에 도착해 허위사실유포 혐의로 프레시안 기자 등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

정 전 의원은 “검찰에서 정확히 조사를 해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봉주 전 의원이 13일 서울 서초구 중앙지검에서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프레시안 등 언론사에 대한 명예훼손 혐의 고소장을 제출했다.(news1)
정봉주 전 의원이 13일 서울 서초구 중앙지검에서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프레시안 등 언론사에 대한 명예훼손 혐의 고소장을 제출했다.(news1)

정 전 의원측 대리인 김필성 법무법인 양재 변호사는 “정 전 의원의 낙선을 목적으로 한 허위사실을 보도한 언론사 기자들을 고소한다”며 “전체적으로 다 허위고 이 부분에 대해서는 수사기관과 사법기관에서 충실하게 조사하고 해명하는 방식으로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나 자신이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던 A씨는 고소 대상에 포함하지 않았다.

김 변호사는 “A씨로 추정되는 사람으로부터 메시지를 받은 적은 있지만 그 사람이 정말 A씨인지 확인할 수 없어서 고소대상자로 특정하지 않았다”면서 “충분히 팩트 체크하지 않는 언론의 보도행태가 문제”라고 설명했다.

앞서 정 전 의원은 프레시안의 성추행 의혹 보도 이후 기자회견을 열고 “사실과 다르다”며 반박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프레시안이 정 전 의원의 주장을 재반박하는 보도 형태에서 뭔가 증거를 갖고 있기 때문에 연이은 보도를 하는 것이 아닌가라는 추측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