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제1 야당 대표 없는 당대표 초월회 모임 가져
문희상 국회의장, 제1 야당 대표 없는 당대표 초월회 모임 가져
  • 김종원 기자
  • 승인 2019.05.13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브리뉴스=김종원 기자]13일 국회 사랑채에서 문희상 국회의장,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참석하고 제1 야당 황교안 대표가 일정상 불참을 통보한 가운데 당대표 정례 오찬회동 초월회 모임이 있었다.

13일 문희상 국회의장, 5당 대표 정례 오찬회동 초월회 모임 가져. ©국회
13일 문희상 국회의장, 5당 대표 정례 오찬회동 초월회 모임 가져. ©국회

문 의장은 모두발언에서 국민 여러분, 대표 여러분, 기자 여러분, 염려해주신 덕분에 완벽히 회복된 것은 아니지만 살아서 돌아왔다. 염려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고, 말로 형언할 수 없을 만큼 벅차다. 할 일을 열심히 하는 것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께서 미리 잡힌 일정 취소가 어려워 불참하게 되었다며 송구스럽다고 전해 달라 하셨다.”며 황 대표와 사전에 교감을 나눴음을 밝혔다.

문 의장은 현 시국에 대해 한반도 상황도 급박하고, 민생 현장도 절박하다. 여기서 국회가 답을 못 낸다면 많은 분들에게 지탄을 받고, 그나마 겨우 유지되는 신뢰마저 떨어질 것이다.”라고 우려했다.

20대 국회와 관련하여 일 할 수 있는 기간은 8개월 정도다. 그런데 밀린 일이 태산 같다. 추경예산안 등 민생 현안도 한두 가지가 아니다.”며 국회의 분발을 촉구하기도 했다.

문 의장은 어제는 부처님 오신 날이다. 원효대사를 생각했다. 화쟁(和諍)이라는 화두를 말씀하셨는데, 제가 늘 주장하는 화이부동(和而不同)과 유사한 개념이라고 생각한다. 의견 다른 사람 모여도 화합해라는 취지이다. 원융회통(圓融會通)이라는 사자성어 역시 원효대사 말씀인데 뜻이 비슷하다. 둥글둥글 돌아가는 세상의 진리를 설명하신 말씀이다.”며 역지사지에 관한 이야기를 중심으로 논의가 됐으면 하는 바램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문 의장은 당대표 초월회 모임이 그냥 단순히 당 대표가 아니라 국민의 어느 부분이든 다 대변하실 수 있는 어른이다. 여기서 하심탄회하게 국회 활성화와 각종 민심 대책을 논의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의 말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에브리뉴스 EveryNews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329호
  • 대표전화 : 02-786-6666
  • 팩스 : 02-786-666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0689
  • 발행인 : 김종원
  • 편집인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찬
  • 등록일 : 2008-10-20
  • 발행일 : 2011-07-01
  • 에브리뉴스 Every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1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에브리뉴스 Every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verynews@ever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