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제3지대 서울시장 후보 선출 “여론조사, 이변은 없었다”
안철수, 제3지대 서울시장 후보 선출 “여론조사, 이변은 없었다”
  • 김종원 기자
  • 승인 2021.03.01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권 단일화 여론조사 설문, ‘적합성’ ‘경쟁력’ 최종 합의는?

[에브리뉴스=김종원 기자]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10시 발표된 서울시장 후보 범야권 제3지대 단일화 경선에서 경쟁했던 금태섭 후보에 승리해 4일 발표될 국민의힘 경선 승자와 야권 단일후보경선을 치르게 되었다.

‘서울시장 후보 범야권 제3지대 단일화 경선‘에서 안철수 후보가 승리했다. 지난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NK디지털타워에서 열린 후보 단일화 2차 토론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안철수 금태섭 후보. 사진제휴=뉴스1
‘서울시장 후보 범야권 제3지대 단일화 경선‘에서 안철수 후보가 승리했다. 지난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NK디지털타워에서 열린 후보 단일화 2차 토론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안철수 금태섭 후보. 사진제휴=뉴스1

안철수 예비후보는 경선 결과 발표 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저는 국민의힘 후보가 선출되는 즉시 만나겠다.”, “국민이 공감하고 후보도 공감하고 지지층도 만족하는 아름다운 단일화 방식에 합의가 바로 이루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어 서울 시정을 농락하고, 국정을 파탄시킨 세력을 단죄하고 서울을 시민께 돌려드리기 위한 야권 단일화를 순조롭게 이뤄 낸다면, 우리는 반드시 승리할 것입니다라고 밝혀 야권 단일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내기도 했다.

서울시장 후보 범야권 제3지대 단일화 경선에 대해 안철수에 대한 서울시민들의 지지를 확인하는 경선또는 경선 전부터 여론조사를 통해 이미 예측 되었던 결과라는 여론조사 전문가들의 평을 확인하는 경선이었다.

안철수 후보로 3지대 단일화가 이뤄짐으로서 국민의힘 김종인 비대위원장과의 관계 정립에 관심이 가고 있다. 안 후보의 정치력에 대해 정치의 ABC도 모른다.”며 날카롭게 비판했던 김 위원장이 경선 룰과 민감한 여론조사 설문 방법 등에 비대위 차원의 의견 개진 여부에 따라 야권단일화 경선에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4일 경정될 서울시장 보궐선거 국민의힘 후보와 비대위 지도부 간의 경선 룰에 대한 의견 일치 여부도 향후 야권 단일화 경선의 주요 이슈로 부각될 것이라는 말들도 국민의힘에서 흘러나오고 있다.

이는 안철수 · 금태섭 3지대 단일화 경선여론조사 설문을 두고 두 후보가 적합성경쟁력을 두고 설전을 벌인 끝에 금태섭 후보가 양보함으로서 순조롭게 경선이 마무리 되었다는 뒷 이야기가 나오고 있어, 최종 야권 단일화를 위한 여론조사에서도 안 부호는 경쟁력을 고집했을 때, 국민의힘 후보와 합의 여부도 관심 있게 지켜볼 부분이다.

경선에서 패배한 금태섭 후보는 단일화 경선 결과 발표 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승리하신 안철수 후보님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부족한 저에게 응원과 격려를 아끼지 않으신 모든 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에브리뉴스 EveryNews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313호
  • 대표전화 : 02-786-6666
  • 팩스 : 02-786-6662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0689
  • 발행인 : 김종원
  • 편집인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찬
  • 등록일 : 2008-10-20
  • 발행일 : 2011-07-01
  • 에브리뉴스 Every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1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에브리뉴스 Every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verynews@everynews.co.kr
ND소프트